메뉴 건너뛰기

SCROLL TO TOP

2019.03.30 21:10

목사님 의 4년전 설교

조회 수 281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나귀를 타신 예수님

마태복음 21:1-5

유대인들은 출애굽의 위대한 역사를 자손들 대대로 기리기  위해 유월절을 지킨다. 각처 퍼져살던 유대인들은 유월절이 오면 예루살렘 에 모여서 축제를 보낸다, 유대인들에게 유월절 은 일년중에  제일 큰행사며 축제이며 축제의 시작은 주일 부터 안식일 전날 금요일 해지는 시작 까지 그들의 축제이다.

예수님도 유월절 을 지키기 위해 예루살렘 으로 가셨다, 예루살렘 은 수많은 장사진 들이 있엇다 예수님도 갈릴리 에서 예루살렘 으로 걸어서 도보로 가셨다 

예수님 이 예루살렘 들어가기전 일 마일 남겨놓고는 나귀새끼를 타고 예루살렘 에 입성 하심 은 우리에게 중요한 의미가 있다

마 21:1 그들이 예루살렘 에 가까이 가서 감란 산 벳바게에 이르렀을 때에 예수께서 두 제자를 보내시며 ( 예수님 일행은 감란산 근처 벳바게 라는 도시에 도착 = 예루살렘 에서 동쪽으로 일마일 떨어진 작은 도시)

마 21:2 이르시되 너희는. 맞은편 마을로가라 나귀와 나귀 새끼가 있는것을 보리니 풀어 내게로 끌고오라 ( 맞은편 마을 은 베다니 = 나사로, 마리아, 마르다 가 살고있는 도시, 서민들이 모여사는곳= 이들에게 나귀는 재산목록 일호 였을것이다, 생계 수단이다, 그런데 예수님은 가난한 이곳의 나귀를 풀어서 가져오라 하심,)

마 21:3 만일 누가 무슨말을 하거든 주가 쓰시겠다 하라 그리 하면 즉시 보내리라 하시니 ( 주가 쓰시겠다= 즉시 보내리라 = 베다니사람들을 주님을 잘 알고 계셨다, 예수님은 가난한 베다니를 여러 차례 방문 하셨다, 특히 요한복음 11장에보면 나사로가 어느날 병들어 죽음 - 예수님이 찾아가셔서 죽은 나사로를 살리심- 동네사람들이 죽은 나사로의 살아남을 보고, 살리시는 예수님 을 보고 무슨 반응 을 일으켰나?

요 11:45-46 마리아 에게와서  예수님 깨서 하신 일을 본 많은 유대인이 그를 믿었으나   ( 많은 유대인이 믿었다) 그중에 어떤자는 바리세인에게 가서 예수께서 하신일를 알리니라( 일러 바침)

내가정에도 죽을 문제가 있다면 , ( 죽을 문제 = 우리가 해결 하지 못하는것, 내능력의 한계를 뛰어 넘은것 , 나는 살아있으나 주변에 죽어있는 문제가 있다) 예수님이 나사로의 가정에가서 죽은 문제 를 해결하는 문제를 본다면 우리는  주님 내 가정에도 죽은 문제가 나사로처럼 살아 날줄 믿습니다 로 주님을 바라보는 것이다, 그중에 어떤자는 우리는 그중에 어떤 자가 되면 안된다

많은 유대인이 베다니란 곳에서 예수님은 믿었다 , 베다니는 예수님을 믿었다 ( 기적을 베풀고 그들의 문제를 해결 하셨다)  베다니에 나귀새끼가 있는것으로 보시고 나귀를 끌고 오라 하심, 주가 쓰시겠다 하면 줄것이다, 은혜를 경험 하면 주님께 드리는 것이 아깝지않다, 주님께 시간, 물질 , 내몸 을 드리는것이 아깝지 않다. 그런데 은혜가 떨어지면 주님앞 에 시간 드리는 것이 아깝다.

나에게 물질 시간 건강을 주신분은 예수님 이다, 내가 은혜가 있는 사람이 되게 하여 주세요, 주가 쓰시겠다 하면 반응 을 보이라 시간을 주님께 드리라 , 물질을 드려라, 은혜가 메마르지 않게 하여 주소서 기도

예수님이 나귀를 타심, ( 예수님은 거의 걸어다니셨다) 

;;예수님이 나귀를 타신이유

1) 마 21:4 이는 선지자를 통하여 하신  말씀을 이루려 하심 이라 일럿으되 ( 말씀을 이름 )

주님께서 나귀를 타심은 하나님 말씀을 이루려 하심,(  선지자들의 메세지 = 구원자, 메시야, 왕이 오실것이다 선포) 엘리야, 호세야, 오바댜, 요엘,이사야, 나홈, 하박국, 예레미야 ,학게... 각각 다른 연대에 메시야, 구원자, 왕 이  올것이다  했는데 그왕이 어떻게 올것인가 ? 

스가랴 9:9 ○시온의 딸( 이스라엘 백성 ) 아 크게 기뻐할지어다 예루살렘의 딸아 ( 이스라엘 백성 )  

 즐거이 부를지어다 보라 네 왕이 네게 임하시나니 그는 공의로우시며 구원을 베푸시며 겸손하여서 나귀를 타시나니 나귀의 작은 것 곧 나귀 새끼니라

많은 선지자들이 예언 : 나귀를 타고 오실것이다

스가랴 선지자는 이스라엘 백성이 바벨론에 끌려 갖을 때 포로시에 바벨론 에서 태어난자 주전 520 년에 예루살렘 으로 복귀  다리오 왕 2 년에 학개 라는 선지자와 갇이 활동 하였던자

예수님 탄생 하기 520년전에 스가랴 선지자가 예언 - 왜이 오시는길에 그왕은 나귀새끼를 타고 오신다 예언 그래서 예수님은 나귀를 타심은 하나님의 말씀을 이루심,

우리도 하나님의 말씀을 이루는것이 목적이다

우리는 이땅에 왜 사나?

많은 사람은 이땅에 집 하나짖고 인생끝, 이것이 인생의 목적이 아니다

우리인생의 목적은 예수님께서 하나님의 말씀 을 이루기 위해서 나귀를 타셨다 마찬가지로 우리가 이땅에 사는 동안 어디에 사나가 중요하지 않고  내 삶속에서 그모습이 하나님의 뜻을 이루어 가고 있는 삶 인가를 되돌아 보아야 한다

2) 겸손의 본을 우리에게 보여 주셨다 

마 21:5 시온 딸에게 이르기를 네 왕이 네게 임하 나니 그는 겸손하여 나귀 , 곧 멍에 메는 짐승의 새끼를 탔도다 하라 하였느니라 ( 예수님은 겸손하여 나귀를 타셨다, 왕은 나귀 새끼 를 타지 않는다, )

예수님은 얼마던지 높아질수 잇으신분인데 나귀를 타시고 스스로 낮아지심, 예수님이 어디까지 낮아 지셨을까요?  우리의 모습까지 낮아지졌다. 우리 수준 까지 스스로 낮아지시며 겸손의 나귀를 타셨다. 

종려주일 을 맞은 우리도 예수님의 겸손을 본받아서 우리도 겸손 해야된다 그겸손은  나도 다른 사람을 배려 하고  다른 사람을 한번 생각해보는 것이다 그것의 예수님의 겸손인줄 주의 이름 으로 축원 합니다 

3) 예수님이 나귀를 타신이유는 우리 인생들이 짊어져야할 짐을 예수님이 대신 짊어 지신것이다

나귀는 사람이 타는 짐승이 아니다 , 마 21:5 .......멍에메는 짐승의 새끼를 탓도다 ( 나귀는 멍에를 메는 짐승 ), 사람은 우리 어깨의 멍에는 스스로 풀수없다 ( 멍에가 물질, 자녀의 교육, 자녀의 키움, 자녀의 결혼문제, 직장문제, 인간 관계, 건강의 문제, 우리는 인생을 산다는 자체는 이 죄많은 세상 가운데 어깨에 짊어져야 할 문제다, ) 이멍에 가 우리의 발목을 잡을 때가 있다, 예수님이 멍에를 메는 짐승을 타신것은  예수님이 대신 멍에가 되어 주셨다, 예수님이 어디서 우리의 인생의 멍에가 되어 주셨나? 

나귀의 등 믿음의 눈으로 바라보면 십자가 로 우리 인생의 모든 멍에를 해결해 주셨다, 인생의 불뱀 에 물린자마다  장대의 놋뱀을 바라본자는 다 살아 났다, 예수님을 바라본자는 다 살아 났다, 우리 는인생의 멍에가 있다 , 우리가 그 멍에를 십자가 예수님께 갇고 나온다면 예수님께서  우리의 멍에를 대신 짊어 주신다.

무슨 멍에를 갇고 있읍니까 주님께 맡기세요 ( 우리 인생의 해결 하지못하느것).

 오늘은 종려 주일 예수님께서 그 수많은 거리를 나사렛에서 부터 예루살렘 까지 걸어오면서 이제 일 마일 남겨놓고 나귀를 타심, 하나님의 말씀을 이루시기 위해서, 말씀에 순종 하여, 우리도 하나님의 말씀에 순종, 예수님이 나귀를 타심은 스스로 낮어 지시고 겸손의 모습을 우리에게 보여 주심, 우리는 고난 주간을 맞아 스스로 낮아지고 스스로 쳐서 고난주간에 나와 특별 새벽 예배 참여하고 기도.

예수님이 우리의 멍에를 대신지시기 위해 나귀를 타셨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삶 가운데 있는 모든 인생의 짐을 주님 앞에 내려놓고 승리 하시길 주님의 이름으로 축원 합니다

 황여호수아 목사님 주일 설교 중에서......(4년전 설교)

목사님 의 4 년전 설교 를 읽으면서 내 인생의 짐 을 주님께 내려 놓을때 내가 승리 할수 할수 있음 을 다시 한번 생각 해보는 사순절 을 보냄 니다

  • ?
    보라 2019.06.15 20:21
    4년전의 설교노트를 꺼내 읽으시고 다시 그 말씀을 묵상하려고 순종하시는 권사님간은 성도가 있는 교회가 행복한교회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71 2019 침례식 밀알 2019.07.23 192
» 목사님 의 4년전 설교 1 Esther 2019.03.30 281
69 2018 한해를 돌아보며 밀알 2019.01.07 320
68 Promise Youth 2018 밀알 2019.01.07 429
67 십자가 부활 그리고 증인된 삶 file Esther 2019.01.06 171
66 2018 추수감사주일 감사인터뷰 밀알 2018.11.22 114
65 “잊지 말아야 할 것 ! 감사!” 1 file Esther 2018.11.18 61
64 그럼에도 불구하고 1 file Esther 2018.11.04 100
63 족구대회 디딤돌 2018.10.31 76
62 사람은 진실하게 대해야 합니다 file Esther 2018.10.21 53
61 변화를 준비하라 file Esther 2018.05.12 223
60 창립7주년 감사예배 밀알 2018.03.25 253
59 아닌 것은 미련을 갖지 말라 (교육부) Esther 2018.03.25 217
58 봄 맞이 야외예배 디딤돌 2018.03.07 262
57 창조과학 세미나 디딤돌 2018.03.07 223
56 고난주간 특별새벽기도회 디딤돌 2018.03.07 183
55 창립7주년 감사예배 디딤돌 2018.03.07 168
54 2017 성탄발표회 [다윗처럼 춤을 추며...!] 밀알 2018.02.11 204
53 말씀에 뿌리 내리는 삶 file Esther 2018.01.07 124
52 2017 한해를 돌아보며 밀알 2018.01.07 16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Next
/ 4